전체메뉴

'30도 육박' 차량 갇힌 3살 아이…광주 모 아파트서 구조

입력 2024.05.23. 11:19
여름철 차량 내부 90도 달해…갇힘 사고 주의
광주 북부소방서 119구조대가 지난 22일 오후 연제동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차량 안에 갇힌 3살 아이를 구조하고 있다. 

한낮 기온이 30도에 육박하는 무더위 속에 차량 안에 갇혀 있던 어린 아이가 20분만에 구조됐다.

23일 광주 북부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44분께 북구 연제동의 한 아파트 지상주차장에서 승용차 안에 3살 남자 아이가 갇혀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무더위 속에 차량 안에 갇혀 있던 아이가 구토를 하고 두려움에 떨고 있었다.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차량 외부 기온은 28.7도였다. 구조대는 현장 도착 후 1㎝ 가량 벌어진 창문 틈으로 놀란 아이를 진정시켰다. 이후 창문 틈 사이로 고리가 달린 막대를 이용해 차량 안에 있던 스마트키를 꺼내 신고 접수 20분만에 아이를 구조했다.

이날 사고는 보호자가 아이와 스마트키를 차량 내부에 두고 잠시 일을 보기 위해 자리를 비운 사이 문이 잠기면서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북부소방서 관계자는 "여름철 외부 온도가 30도를 넘을 때 차량 내부 온도는 최대 90도에 이른다"며 "이 상태로 아이들이 장시간 방치되면 심장마비나 뇌 손상을 일으킬 수 있어 갇힘 사고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뉴시스

#이건 어때요?
슬퍼요
3
후속기사
원해요
1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사건사고 주요뉴스
댓글3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