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산강을 달린다···물빛 자전거길 비전선포식

입력 2024.05.29. 11:20
전남도, 담양댐~풍영정~영산상 하굿둑 122.5㎞ 정비
담양·광주·나주·무안 구간, 지역 대표 자전거길 역할
영산강 자전거길 노선도

담양댐에서부터 광주와, 나주, 무안을 거쳐 목포에 이르는 총연장 122.5㎞ 길이의 '영산강 자전거길 비전선포식'이 오는 31일 영산강둔치체육공원에서 개최된다.

영산강 자전거길은 담양대나무숲, 영산포 등대, 한반도 지형을 닮은 느러지 전망대, 영산석조 등 구간 곳곳에 아름다운 경관이 자리하고 있어 전국의 수많은 자전거 동호인들이 찾는 지역 대표 자전거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9일 전남도에 따르면 영산강 내 명품 자전거길을 조성하기 위해 '영산강 삼백리 명품 자전거길 조성계획 용역'을 추진, 31일 '미래를 위한 힘찬 페달, 영산강 물빛 자전거길'이라는 슬로건으로 비전선포식을 개최한다.

비전선포식에는 김영록 전남지사와 신정훈 의원, 고광완 광주시 부시장, 박연재 영산강유역환경청장, 윤병태 나주시장, 이병노 담양군수, 최명수 도의원을 비롯 자전거를 사랑하는 각 지역 동호인들이 참석한다.

담양댐에서 시작해 풍영정(광주), 영산포와 영산강 하굿둑에 이르는 영산강 국토 종주 자전거길 정비를 위한 중장기 계획과 활용 비전을 소개하고, 신규 명칭을 부여한다.

새로운 명칭은 영산강 푸른 물길과 남도의 푸르름을 어우르는 호남 대표 자전거길을 의미하는 '영산강 물빛 자전거길'로 명명하고 새로운 출발을 의미하는 '자전거 페달 밟기' 퍼포먼스로 그 의미를 더할 계획이다.

전남도 관계자는 "'영산강 물빛 자전거길' 비전선포식은 전남 대표 자전거길로써 위상에 맞는 모습을 갖추기 위한 다양한 정비계획을 공유하는 자리"라고 말했다.

류성훈기자 rsh@mdilbo.com

#이건 어때요?
슬퍼요
1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사회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