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aT, '글로벌 데이터 트렌드 콘퍼런스' 개최

입력 2024.05.17. 17:46
탄소중립·데이터 활용 분야 최신 동향 등 공유해
17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가 '글로벌 데이터 트렌드 콘퍼런스'를 열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제공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서울 엘타워에서 '글로벌 데이터 트렌드 콘퍼런스'를 열었다고 17일 밝혔다.

공사가 개최한 이번 콘퍼런스는 해외 박람회의 최신 동향을 소개하고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데이터 활용 사례를 널리 전파했다. 또 산업 분야별 빅데이터 플랫폼을 운영하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농식품 빅데이터거래소) ▲한국교통연구원(국가교통 데이터 오픈마켓) ▲한국수자원공사(환경 빅데이터 플랫폼) ▲한국임업진흥원(산림 빅데이터거래소) ▲한국해양과학기술원(연안 빅데이터 플랫폼) 등 5개 기관 이른바 '빅스퀘어유니언'이 함께 참여한 행사다.

'빅스퀘어유니언'은 지난 2021년에 출범한 공공분야 빅데이터 플랫폼 협의체로 상기 5개 기관이 안정적인 데이터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이끌어 가기 위한 활동을 왕성하게 추진하고 있다.

행사 1부에서는 지난 4월 개최된 독일 산업박람회 하노버 메세에 출품된 기술 트렌드를 리뷰하고 국내 기업의 산업 데이터 활용 사례를 공유했다. 서울대학교 AI연구원 김인숙 박사는 첫 순서로 총론 발표를 맡아 유럽연합의 데이터 생태계 현황을 소개했다. 이어 해외 선도사례에 비춰 산업별로 분화된 데이터플랫폼의 호환성과 확장을 위해 필요한 정부의 역할을 제시했다. 이후 하노버 메세에 참가한 국내 기업들이 기술과 박람회 참가 성과를 발표해 참석자들의 관심을 이끌었다.

2부는 탄소중립을 위한 데이터 활용을 주제로 진행됐다. 푸드테크, 탄소배출권 거래, 수열(水熱) 에너지 등 분야별 전문가 강연과 참석자 질의를 진행해 탄소중립을 둘러싼 업계 동향과 적용사례를 공유했다. 특히 푸드테크 분야 강연에서는 외식·조리·배달 등 실생활과 밀접한 분야에서 다양한 혁신 사례들을 공유해 탄소중립에 대한 일반 참석자의 친근감과 흥미를 유발했다. 그 외에도 탄소배출권 분석 플랫폼, 수열 에너지 시스템 등 탄소중립 분야 혁신 기술 소개가 이어졌다.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은 "행사 참가자들이 탄소중립과 데이터 활용 분야 최신 동향과 인사이트를 얻었을 것이다"며 "공사는 앞으로도 빅스퀘어유니언과 함께 농수산식품 분야 데이터 활용 촉진과 디지털 전환을 이끌어가겠다"고 말했다.

임수민기자 tnalscjstk00@mdilbo.com

#이건 어때요?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사회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