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문대통령, 국토부 등 4개 부처 장관 교체 단행

입력 2020.12.04. 15:15 수정 2020.12.04. 15:15
국토 변창흠·행안 전해철·보건 권덕철·여성 정영애 내정
문재인 대통령이 4일 국토교통부·행정안전부·보건복지부·여성가족부 등 4개 부처 장관을 교체하는 연말 소폭 규모의 개각을 단행했다.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4일 국토교통부·행정안전부·보건복지부·여성가족부 등 4개 부처 장관을 교체하는 개각을 단행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후임으로 변창흠(55)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후임에 전해철(58) 더불어민주당 의원,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후임에 권덕철(59)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원장,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후임에 정영애(65) 한국여성재단 이사를 각각 내정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이러한 내용을 담은 인사를 단행했다고 정만호 국민소통수석이 춘추관 브리핑에서 밝혔다.

문 대통령의 장관 교체는 지난 7월 3일 통일부 장관과 국정원장을 교체하는 외교·안보라인 인선을 단행한 지 5개월 만이다. 4명의 장관을 한꺼번에 교체한 것은 지난해 '8·9 개각' 이후 1년 4개월 만이다.

후임자들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가 통과된다면 정부 출범 원년 멤버인 김현미 장관과 박능후 장관은 3년 6개월 만에 자리에서 물러나게 된다.

변창흠 내정자는 대구 능인고를 나와 서울대에서 경제학과를 수료한 뒤 동 대학원에서 도시계획학 석사, 행정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세종대 행정학과 교수로 일했고 한국도시연구소 소장, 서울주택도시공사(SH) 사장,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으며 최근까지는 LH 사장을 역임했다.

행정고시 출신인 권덕철 내정자는 전북 전라고와 성균관대 행정학과를 졸업했다. 이후 독일 슈파이어행정대에서 행정학 석·박사 학위를 수료했다.

보건복지부에서 보건의료정책실장·기획조정실장·차관으로 일하며 요직을 두루 거쳤고, 현재까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원장으로 일했다.

사법고시 출신인 전해철 내정자는 경남 마산중앙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참여정부에서 민정수석비서관으로 일했다. 이후 제19·20대 국회의원으로 활동한 데 이어, 제21대 총선에서 당선돼 현재 정보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다.

정영애 내정자는 서울 진명여고를 나와 이화여대에서 여성학 사회학 석사, 동 대학교에서 여성학 박사 학위를 수료했다.

참여정부 시절 대통령비서실 균형인사비서관과 인사수석비서관으로 일했다. 이후 서울사이버대 사회복지학부 교수, 서울사이버대 부총장으로 일했고 한국여성재단 이사를 역임했다. 김현수기자 cr-200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 전화 062-606-7700

중앙정치 주요뉴스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