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은행, '新광은명장제도' 연간 명장 시상

입력 2022.12.02. 11:27
‘세일즈 명장’· 연간 ‘광은 명장’ 등 63명 선정
광주은행은 최근 '新광은명장제도'를 통해 선정된 2022년 후반기 '세일즈 명장'과 연간'광은 명장' 대상자 총 63명을 선정하고, 시상을 진행하며 영업력 강화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은 '新광은명장제도'를 통해 선정된 2022년 후반기 '세일즈 명장'과 연간'광은 명장' 대상자 총 63명을 선정하고, 시상을 진행하며 영업력 강화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1월부터 시행중인 '新광은명장제도'는 직원의 영업활동을 신뢰성 있는 지수로 평가한 뒤 포상·격려하는 광주은행만의 특색있는 제도다. 15개 부문(수신·여신·카드·외환·펀드·방카·연금신탁·전략대출·활동고객·영업지원·적금·PB·기업여신·IT·디지털)에서 반기 단위로 '세일즈 명장'을 선정하고 연말에는 전·후반기'세일즈 명장'을 후보로 연간'광은 명장'을 뽑는다.

광주은행은 '新광은명장제도'를 통해 금리인상 및 금융의 디지털화 등의 이슈로 어려운 영업환경 속에서도 고객과의 최접점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함과 동시에 은행의 미래 경쟁력을 이끄는 영업력 강화에 긍정적인 파급력을 미치며 두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았다고 평가했다.

'新광은명장제도'가 직원간 과열 경쟁이 아닌 서로를 격려하고, 동기부여하는 광주은행만의 특색있는 문화로 정착되기 위해 많은 노력이 뒤따랐다. 반기별로 '세일즈 명장' 외에도 월별 'special명장'을 선정하고, 수시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함으로써 전 직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했다. 영업력 강화의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인 지원이 이뤄지고 있으며, 이로인해 '新광은명장제도'가 직원들의 공감대 형성 속에 광주은행만의 경쟁력있는 기업문화로 조기에 정착하는 효과를 가져오기도 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新광은명장제도'가 연공서열에 관계없이 직원들의 열정과 노력을 인정하고, 축하하는 기업문화로 정착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동참해준 임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新광은명장제도'를 통해 직원간 부족한 것은 서로 채워주고, 함께 나누는 문화가 정착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경국기자 hkk42@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사람들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