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AI사업단, 광주 AI 스타트업들 세계 무대로 이끈다

입력 2024.01.11. 15:21
창업 지원한 AI 스타트업 6개 ‘CES 혁신상’ 수상
인디제이 2년 연속 혁신상 수상… 유니콘 발돋움
13개 기업 제품 CES 전시관서 글로벌 홍보 ‘호응’
9일부터 12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통신기술(ICT) 융합 전시회인 '국제전자제품박람회 (CES) 2024'에 마련된 광주 공동관에 관람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광주시 제공

인공지능산업융합사업단(이하 AI사업단)이 광주 인공지능(AI) 스타트업들을 세계 무대로 이끌며 해외시장 진출의 교두보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AI사업단을 통해 창업 지원을 받은 AI 스타트업 6개사가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4 혁신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뒀으며, CES 전시관에서 AI 스타트업의 우수한 제품·서비스를 홍보하며 해외 시장 판로 확보에도 청신호가 켜지고 있다.

11일 AI사업단에 따르면 9일부터 12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통신기술(ICT) 융합 전시회인 'CES 2024'에서 AI사업단의 지원기업 6개사가 혁신상을 수상했으며, 이들 기업을 포함한 13개사가 전시관에 AI 제품을 선보여 해외 바이어와 관람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CES 혁신상 수상 기업은 ▲㈜인디제이(대표 정우주) ▲인트플로우㈜(대표 전광명) ▲㈜다비다(대표 이은승) ▲에코피스㈜(대표 채인원) ▲㈜고스트패스(대표 이선관) ▲ 시너지에이아이㈜ (대표 신태영)이다.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는 스마트가전, 5G, AI, IoT, 헬스케어, 자동차 기술 등 미래 기술의 흐름을 볼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 전자·정보통신 기술 (ICT) 전시회로, 올해 CES의 화두는 인공지능이다. CES를 주관하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는 세계 혁신 기술 상품을 평가해 기술성, 디자인 등이 우수한 제품 및 서비스에 혁신상을 수여한다.

이번 CES 2024 수상 기업 중에는 AI사업단의 지원기업인 ㈜인디제이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혁신상을 수상하는 기록을 세우며 주목을 받았다. 인디제이는 AI 기술을 접목한 소프트웨어·모바일 앱, 콘텐츠·엔터테인먼트 등 2개 분야에서 혁신성을 인정받았다. 인디제이는 미래 자동차의 다양한 센서로 운전 패턴과 차량 내외부 상황을 데이터화하고 운전자 및 탑승자의 목소리와 행동, 감정까지 감지해 이동 중에 있는 고객이 말하지 않아도 눈치껏 솔루션을 제안하는 '눈치 AI'가 만드는 스마트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선보여 호응을 얻었다.

인트플로우㈜는 인공지능(AI) 기반 비대면 가축관리 솔루션 '엣지팜'으로 인류 안보 증진 분야 혁신성을 증명했으며, ㈜다비다는 엔진 기반 ICT 융복합 지능형 라이브 화상 플랫폼과 스마트펜으로 스마트 도시 분야 혁신상을 받았다.

에코피스㈜는 녹조류를 빠르고 효율적으로 제거하는 자율조류제거시스템으로 혁신상을 수상했으며, 인공지능(AI) 핀테크 전문기업 ㈜고스트패스는 완전 탈중앙화 생체식별솔루션 기술력을 인정받아 스마트시티 분야에서, 시너지에이아이㈜는 AI 기술을 활용한 부정맥 예측진단 솔루션으로 디지털헬스 분야에서 혁신상을 각각 받았다.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성을 인정받은 이들 기업은 CES 2024에서 전시관을 운영하며 국제적인 홍보 활동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CES 행사장 내 '광주공동관'과 '통합한국관' 을 통해 총 13개 기업의 인공지능 기술이 구현된 AI 제품을 선보인다. 베네시안엑스포 2층 글로벌 파빌리온 구역에 마련된 광주 공동관에는 총 11개 사의 제품이 전시된다.

김준하 단장은 "이번 CES를 통해 광주 AI 기업들의 우수한 제품과 서비스를 글로벌 무대에 선보이고,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며 "광주 AI 스타트업의 좋은아이템과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해외로 뻗어나가고,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박석호기자 haitai2000@mdilbo.com

#이건 어때요?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광주 AI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