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자연과학고, 발명품경진대회서 잇딴 수상

입력 2022.05.27. 16:15
고가빈, 분무기 물 받침대로 금상… 구민석 등 4명도 입상
제 35회 광주학생과학발명품 경진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한 고가빈 학생. 광주자연과학고 제공

광주자연과학고등학교 학생들이 '제35회 광주학생과학발명품 경진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입상했다.

27일 광주자연과학고에 따르면 이번 대회는 광주시교육청이 주최하고, 광주창의융합교육원이 주관했다. 광주자연과학고 학생들은 자신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내고 설계한 작품들을 출품하며 기량을 뽐냈다. 최종 금상 1명, 은상 2명, 동상 1명, 장려상 1명으로 뛰어난 성적을 거뒀다.

고가빈 학생(애완동물과 3학년)은 '분무기 물 받침대' 작품으로 금상을 수상했다.김예진(식품과학과 3학년) 학생은 '자동터닝오븐' 작품, 구민석(식물과학과 2학년) 학생은 '반자동 멀칭비닐 피복기' 작품을 제출해 은상을 받았다. '유인줄 자동이동 장치' 작품을 제출한 최범수(식물과학과 3학년) 학생은 동상, '용액의 다중 저장 및 사용가능한 분무기' 작품을 제출한 김진솔(식물과학과 3학년) 학생은 장려상을 차지했다.

고가빈 학생은 "코로나19로 인해 분무기를 통해 소독하는 일이 잦아져 조금이라도 편리하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아이디어를 제안하게 됐다"며 "이를 발명품으로 제작하는 과정이 너무 즐거웠으며 금상까지 수상하게 돼 너무 뿌듯하다"고 말했다.

최범태 광주자연과학고 교장은 "우리 학교는 '친환경 농생명 산업 분야의 창의적 직무발명 인재 양성'을 목표로, 일선 교사들도 동참해 학생들의 좋은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다양한 발명·특허 관련 교육을 통하여 미래 산업 사회의 요구에 맞는 발명 인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이러한 노력들이 많은 수상 결과로 도출돼 뿌듯하다"고 말했다. 도철원기자 repo333@mdilbo.com

슬퍼요
0
후속기사
원해요
0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mdilbo.com전화 062-606-7700

교육 주요뉴스
댓글0
0/3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