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소·유망기업 한자리에···20일 남구 일자리 박람회

입력 2020.11.18. 11:02 수정 2020.11.18. 11:05
구청 2층서…콘텐츠·AI 분야 등 76개 업체
현장 채용도 진행…이력서 지참 채용관 방문
[서울=뉴시스]22일 서울 성동구청 대강당에서 열린 일자리 박람회 '일이 온다넷(NET)'에 참여한 구직자들이 채용 정보를 보고 있다. (사진=성동구 제공) 2020.10.22.

광주 남구가 20일 오후 구청에서 '2020 남구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한다.

18일 남구에 따르면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 19 및 경기불황으로 취업난을 겪는 구직자와 우수 인력 채용을 통해 기업 경쟁력을 높이려는 구인 업체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한 자리다. 20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남구청사 2층에서 열린다.

박람회에는 약 80곳의 업체에서 참여할 예정이다.

현장에서 필요 인력을 직접 채용하는 업체는 16곳이며, 60여개 업체는 채용 게시판을 통해 구직자와의 만남을 이어갈 계획이다.

특히 이번 현장 채용에 참여한 업체에는 정부에서 선정한 강소기업을 비롯해 문화콘텐츠와 인공지능 등 미래 산업 업종을 주력으로 하는 기업이 포함돼 구직자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

먼저 고용노동부 '2020 경영혁신형 중소기업'으로 선정된 광주 소재 비오신코리아는 암 재활을 선도하는 마케팅 전문기업으로, 비즈니스 회화와 온라인 마케팅 경력자를 각각 채용한다.

㈜디투리소스는 인공지능 개발과 로봇설계 등 소프트웨어를 개발·공급하는 업체로, 인공지능 개발 분야에 종사할 직원을 선발한다. 복리후생으로 도서구입비를 지원하고, 급여 수준이 높은 편이다.

송암동 CGI센터에 입주한 퍼니브라운은 영화와 드라마, CF 등 문화콘텐츠를 제작하는 업체로, 기획마케팅과 앱 개발을 함께 할 직원 2명과 1명을 각각 채용할 예정이다.

대전 소재 업체로 광주시와 인공지능 업무협약을 맺은 유클리드소프트는 인공지능이 학습하기 위해 필요한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입력·관리하는 데이터 어노테이터(Data Annotator) 50명을 뽑을 계획이다.

이밖에 현장 채용관 및 간접 채용관에서는 서비스업을 비롯해 건설, 전기, 보육시설, 요식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구직자 채용이 진행된다.

또 컨설팅관에는 광주도시철도공사를 비롯해 아시아문화원, 조선대 및 광주대 대학일자리센터, 지역고용정책연구원 등 주요 기관이 참여해 일자리 관련 정책과 상담을 진행하며, 이벤트관에서는 이력서 사진 촬영 등이 이뤄질 예정이다.

남구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는 일자리를 필요로 하는 구직자들에게 취업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특히 현장 채용에 응모하고자 하는 구직자는 반드시 이력서를 지참해 박람회 현장을 방문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남구는 최근 코로나 19 확산세가 나타남에 따라 감염 예방을 위해 행사장에 손소독제 비치하고, 발열 및 호흡기 증상이 있는 사람에 대해 박람회장 출입을 통제하는 등 방역 대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김성희기자 pleasure@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 전화 062-606-7700

남구 주요뉴스
Top으로 이동